App
무료 앱 다운로드
고객센터
한국에서 1666 0060 한국어: 24시간 연중무휴 영어: 24시간 연중무휴
해외에서 +86 513 8918 6111 한국어: 24시간 연중무휴 영어: 24시간 연중무휴
KR
언어
KRW
주요 통화
모든 통화

저우즈 명소

베스트 추천

추천순

정렬

추천순

거리 - 가까운순

지도에서 보기
자오궁밍재신묘

자오궁밍재신묘

4.3/5136 리뷰
도교 사원
자오궁밍(조공명)재신묘는 톈위허 동쪽 언덕에 위치한 곳으로, 재신고리, 중신전설, 집현고악 중심의 전통문화 관광자원과 즐거움과 명복을 기원하는 문화를 결합한 화하문화의 뿌리를 찾고 참배하는 관광상품도 있습니다. 중국의 전통 도교 문화와 현대적 삶을 잘 융합하여 여행자들에게 깊은 역사체험을 제공합니다. 자오궁밍재신사는 '사수귀당, 오로재신'이라는 컨셉으로 '삼진재신정전'을 중심으로 편전과 소사와 함께 중신체계를 이루고, 복과 재물을 상징하는 종합 전시구역으로 구성해 놓았습니다.
법문사

법문사

4.5/53,332 리뷰
사찰
대안탑

대안탑

4.5/56,202 리뷰
사찰
시안(서안)의 다옌탑(대안탑)은 시내 남쪽에 자리한 다츠언쓰(대자은사)에 있는 탑으로 시안의 상징 중 하나입니다. 다츠언쓰는 일찍이 당나라 시대의 장안성에 있는 큰 황실 사원이었으나, 당나라 태종 시기에 태자 이치가 모친인 문덕황후를 기리기 위해 이 사원을 세웠습니다. 역사적으로 유명한 현장법사가 사원의 초대 주지를 맡았으며, 그는 다츠언쓰에서 11년 동안 불교 경전을 번역하고, 다옌타를 세웠습니다.
칭룽쓰

칭룽쓰

4.4/5292 리뷰
사찰
칭룽쓰(청용사)는 지세가 높고 험준한 시안(서안) 시 청둥난톄루먀오(성동남철노묘)촌 북쪽 고지에 위치하며, 공해기념비, 혜과공해기념당, 칭룽사 정원이 있습니다. 세 공간이 들쭉날쭉 배치되었으면서도 나름의 질서와 정취가 있고 고풍스러운 느낌이 납니다. 원내에는 소나무, 대나무, 매화, 버드나무, 월계수 등을 가득 심었습니다. 그밖에 칭룽쓰 출토 유물 전시실도 있습니다. 오늘날에는 시민들이 소풍, 봄나들이, 여가생활을 즐기기에 제격으로, 특히 매년 봄마다 많은 신혼부부가 이곳 벚나무 아래에서 웨딩 촬영을 하러 와 색다른 정취를 자아냅니다. 또한 봄에는 이곳에 모란, 작약, 튤립 등도 전시됩니다.
화각항 이슬람사원

화각항 이슬람사원

4.5/5286 리뷰
이슬람 사원
화각항 이슬람사원은 유구한 역사와 웅장한 규모를 자랑하는 중국 궁전 양식의 고대 건축물로, 이슬람 문화와 중국 문화의 융합의 결정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곳은 당나라 천보 원년인 742년에 지어졌으며 송나라, 원나라, 명나라, 청나라 시기 수 차례의 보수를 거쳐 지금의 모습이 되었습니다. 사원 내 많은 나무 문과 벽돌을 쌓아 만든 벽에는 곳곳에 나무 조각과 벽돌 조각이 있으며, 이슬람 양식의 3차원 예술 기법을 사용하여 중국의 꽃과 식물을 묘사하고 있습니다.
광인사(광런사)

광인사(광런사)

4.6/5297 리뷰
사찰
광인사는 산시 지역 내 라마교 황교사원(거루파)으로, 사원 내에는 황금빛 천수관음상이 위엄을 자랑하고 있습니다. 사원 내에는 당나라 유물들이 많으며 사원 전체는 전형적인 라마교 사원의 모습을 띠고 있습니다. 사원 내 비문 중에는 청나라 강희제가 친필로 이 사원의 역사를 기록한 것도 있으며 비록 종이가 오래 돼 색이 바랬지만, 글자의 흔적이 뚜렷하고 단정하여 훌륭한 서예작품으로 남아 있습니다.
다싱산쓰

다싱산쓰

4.5/5216 리뷰
사찰
다싱산쓰(대흥선사)는 진나라 초기에 지어졌습니다. 당나라의 황제 당현종의 개원 원년 초기 '개원삼대사' 칭호를 갖고 있는 선무외, 금강지, 불공이 이곳에서 밀종을 전수하면서 이곳은 당시 창안(장안)의 3대 경문 번역 전당이 되었습니다. 그중 불공 스님은 다싱산쓰에서 번역을 주관했고 당나라 황제를 위해 수계 의식도 치렀습니다. 불교 경전의 정리, 연구 및 전파에 엄청난 공헌을 한 불공 스님 덕분에 이 사찰은 중국 불교 밀종의 발원지가 되었습니다.
샹지사

샹지사

4.4/5118 리뷰
사찰
샹지(향적)사는 창안구 웨이취진서남쪽의 선허위안에 위치해 있습니다. 당 중종 신룡2년(706년)에 당대 유명한 승려인 선도화상을 기념해 건립되었습니다. 당 고종 이치는 사원에 사리와 백보번화를 시주하였습니다. 샹지사라는 이름은 선도를 향적불에 비유한 것입니다. 오늘날 샹지사는 중국과 일본 종교 문화 교류의 증거가 되었습니다. 당대 선도탑은 현재 이미 재건되었으며, 탑 내 나무 계단을 통해 탑 꼭대기까지 갈 수 있습니다. 새로 세워진 대전 내에는 일본 교류인사들이 증정한 선도대사상, 공탁, 오공, 놋쇠 주발, 목어 등을 놓았으며, 대전 앞에는 일본 교류 인사들이 증정한 석등이 있습니다.
천복사

천복사

4.8/539 리뷰
사찰
금대관

금대관

4.2/585 리뷰
도교 사원
한국소비자포럼 주관
2019 올해의 브랜드 대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