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 스퀘어 공원' 리뷰

M44***33

5/5
작성일: 2017년 11월 6일

其实并不是那么大,就一点点,隐藏在各种某某街与某某街的交汇处,但是美国的街道就是这样,只要你敢去走,有精力去探索,那些看起来不会有惊喜的,像是要走到尽头的路,都会让你体会到一种“柳暗花明又一村 ”的兴奋和刺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