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p
무료 앱 다운로드
고객센터
한국에서 1666 0060 한국어: 24시간 연중무휴 영어: 24시간 연중무휴
해외에서 +86 513 8918 6111 한국어: 24시간 연중무휴 영어: 24시간 연중무휴
KR
언어
KRW
주요 통화
모든 통화

'기자의 대피라미드' 리뷰

lydia_hong

5/5
작성일: 2017년 7월 14일

On the last day of my trip, I finally came to the pyramid and the Sphinx. Compared with the temple trip, there is only one figure left here, because the tower is no longer able to climb, and the mausoleum is full of curses to stop us. Parking photography takes up the main part of the journey. The last lunch was served at the local barbecue near the pyramid. Let's have a separate lunch with Egypt Road.

기자의 대피라미드
기자의 대피라미드
기자의 대피라미드
기자의 대피라미드
기자의 대피라미드
기자의 대피라미드
좋아요

관련 명소

4.6/5
652건의 리뷰
명승고적

관련 리뷰

한국소비자포럼 주관
2019 올해의 브랜드 대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