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졘 계곡' 리뷰

156***82

5/5
작성일: 2015년 12월 17일

就在大龙湫里面,游人不多十分幽情,《从筋竹涧越岭溪行》一诗历来为人们所传诵。其中“猿呜诚知曙,谷幽光未显。岩下云方合,花上露犹炫。逶迤傍隈懊,迢递陟陉岘。过涧既厉急,登栈亦陵缅。川诸屡迳复,乘流玩回转”的诗句,

진주졘 계곡
진주졘 계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