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핑 펑위차오 다리' 리뷰

流浪看世界

5/5
작성일: 2017년 10월 2일

走了近两个小时山路终于到了地坪风雨桥,算是比较大的一个风雨桥了。 居然一个人也没有,真凉快,真安静,偶尔赶场的人在这歇脚,如果不是看着时间晚了,还想多在这发发呆吹吹风。

디핑 펑위차오 다리
디핑 펑위차오 다리
디핑 펑위차오 다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