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nchangyu Ticket Office' 리뷰

圣华金卫青

5/5
작성일: 2019년 8월 22일

非常好的地方!保持了一定的原生态。不过有萧条的趋势,仅仅一年时间,门口由车水马龙,变成了门可罗雀,但不影响观赏美景。

관련 명소

관련 리뷰

300***31
300***31
5/5
작성일: 2021년 2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