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
언어
KRW
주요 통화
모든 통화
고객센터
한국에서 1666 0060 한국어: 24시간 연중무휴 영어: 24시간 연중무휴
해외에서 +86 513 8918 6111 한국어: 24시간 연중무휴 영어: 24시간 연중무휴
App
무료 앱 다운로드
Sorry loves travelling
Posted: Invalid date
관련 모먼트 함께 보기
하이커우,추천 트립 모먼트
우부드
This year net red swing waterfall Ubud area suddenly fire up, but now too many people line up at least an hour or more, I'm sorry your own precious time to travel abroad, then this is the place to be recommended to you. The club is also located in Ubud jungle, location, departure by car from the center of Ubud is only ten minutes, an hour's drive from Kuta even, the same swing, there are waterfalls, infinity pool and have the nest! Here's swimming pool or a double, and when I went to it three or four foreigners inside the bubble, swimming pools located throughout the club's height, so you can lie by the pool do enjoy the forest and streams landscape. Not far from the viewing platform, called a coconut drinking to look beautiful. From the bottom of the scenic waterfall spot about 200 feet above the river, the deepest circle is taboo, people a little more, it is recommended to take pictures at the poolside of the cliff, the same can be photographed waterfalls, remember with a right swimsuit oh. Nest has two, one in the bamboo forest. The other one is hanging on trees. They do not have to line up, shoot. There is three swing cliff. The staff will help you to make safety measures, after flying out at the foot of spectacular waterfalls, jungle behind, according to fairy can shoot up, halter dress with a big skirt fluttering will be more beautiful. Can book a day trip, not Bali swing on Trip Oh, the name is Dtukad Club. There will be a shuttle bus, very convenient. Own car, then you can address is Desa Wisata Blangsinga, Saba, Blahbatuh, Kabupaten Gianyar, Bali.
Angeline Yang
하이커우,추천 트립 모먼트
신혼 부부들의 신혼여행지로 각광받는 코사무이를 가는 방법은 여러 가지가 있다. 보통 태국의 방콕을 경유하여 비행기로 가는 방법이 가장 대중적이다. 그러나 우리는 일행 중에서 태국친구가 있었기에 우리는 조금 더 특별한 방법으로 가게 되었다. 그것은 바로 이 친구 고향인 나콘시탐마랏의 작은 마을을 거쳐서 차를 타고 정글을 지나 배를 타고 가는 것! 태국 친구 아버지의 아주 커다란 SUV차를 타고 무려 6시간을 달려 어느 한적한 돈탁 부두에에 닿게 되었다. 이때까지의 나는 정말로 태국여행에 대해 아무 정보도 없었기에 코사무이에 도착하기 전까진 한적한 작은 섬 인줄만 알았다. 그리고 이 한적한 선착장은 그저 작은 어촌마을인 줄 알았는데 배(Seatran Ferry)를 탈 때 되어서야 알게 되었다. 태국은 서양사람들의 배낭여행의 천국이고, 이 코사무이로 가는 선착장은 그야말로 지상낙원에 들어가려는 어떤 문과 같다는 것. 성인 1명당 요금은 130바트 이고, 매 시간마다 배편이 있었다. 우리는 예상치 못하게 어마어마하게 큰 페리를 타게 되었고 어디서 모였을지 모를 정말 많은 서양사람들이 있었다. 페리안에서 우리는 함께 태국식 라면을 먹었는데 똠양꿍의 강렬한 맛을 느끼며 태국여행이 본격적으로 시작되었음을 느꼈고 마음이 점점 설레이기 시작했다.
flowermansk
하이커우,추천 트립 모먼트
베네치안 호텔 마카오
Coco Wang
하이커우,추천 트립 모먼트
콴자이샹즈(관착향자)
littlesnow
한국소비자포럼 주관
2019 올해의 브랜드 대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