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나 호텔을 찾고 계신가요? 호텔 리뷰와 호텔 특가를 확인하고 가장 맘에 드는 호텔을 지금 예약하세요!

바르나 호텔 추천

바르나 가성비 호텔 및 5성급 호텔을 찾고 있나요? 트립닷컴에서는 모든 호텔 타입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맞춤형 불가리아 바르나 호텔 추천

여행 취지에 맞는 바르나 호텔을 확인하세요!

5성급

더 보기

출장 맞춤

더 보기

조식 포함

더 보기

패밀리 호텔

더 보기

바르나 관광지 주변 호텔

바르나 명소 주변 호텔을 확인해 보세요.

Cathedral of the Assumption of the Virgin

더 보기

City center Asparuhovo

더 보기

Asparuhovo beach

더 보기

Bunker

더 보기

바르나 호텔 후기

바르나 호텔에서 투숙객이 남긴 리뷰를 참고해 숙소를 예약해 보세요!
우마니 호텔 & 비치
4.6/56생생 리뷰
먼저 좋아! 이 호텔에 브라보! 뛰어난 서비스, 뛰어난 객실. 침대는 너무 편안하고 전망은 훌륭합니다. 요리사에게 칭찬! 아침 식사는 신선하고 좋은 품질이며 계란에서 패스트리, 과일 및 기타 즐거움 메뉴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옵션이 있습니다. 게다가 호텔 직원들은 환영하고 매우 도움이 되고 정중합니다. 해변은 사랑스럽고 훌륭한 서비스, 침대와 수건이 제공됩니다. 센터까지 도보 15분. 호텔을 충분히 칭찬할 수 없습니다! 확실히이 호텔을 다시 선택할 것입니다. 호텔은 여기의 일부 호텔과 달리 사진과 정확히 같습니다! 수영장은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귀여운 휴식 공간입니다!
그리피드 아라벨라 호텔 - 울트라
4.1/542생생 리뷰
I spent an end of summer week (23-29 Sept) here with my husband. The hotel was not full and although it still had plenty of guests you could feel that it was the end of season for them (the hotel was closing down for the season on Oct 2nd). The room was nice with a lovely sea view and the bed very good. On the downside the air conditioning was very noisy and for the whole week we were subject to a faulty toilet cistern that just kept on running continuously (we reported it the first day) but it was never solved. The food wasn't bad but certainly not exceptional and very repetitive. During our week there we experienced the Italian restaurant and the Asia restaurant also but neither service nor food was exceptional. The sun umbrellas were taken down at the beach on our first day despite being part of our package (2 sunbeds and a parasol) - we were told with a shrug of the shoulder ”end of season”... The downstairs night bar was open the first couple of nights then closed! The lobby bar ran out of different drinks as the week advanced and on several occasions the coffee cups were unclean with traces of lipstick! However despite all this I would say we had a good week, that is until the moment of check out. We were to check out of our room by 15:00 hrs rather than the standard 11:00 (courtesy of the hotel - definitely a+) and I admit we were 5 mins late leaving the room but definitely no longer than that. In the lobby we locked our cases and processed our check out and then stored our cases in the left luggage until our departure from the hotel at 18:30 At 18:15 we went to collect our cases and in that instant my husband remembered he had left his jacket in the hotel room behind the door, above the case rack. We mentioned this to the receptionist on duty who was pretty unhelpful but after some insistance sent someone to check the room. They came back empty handed and said there was no jacket. The receptionist gave me an email address and told me to write to them. We had no choice but to leave as there was a bus load of people waiting to get to the airport and we were holding them up. As advised I wrote to the hotel and got a very quick reply which basically said there was no jacket and that they had total confidence in their staff/workers and the hotel was not responsible!!! Personally I beg to differ, yes my husband forgot his jacket BUT it was in the room when we left at 15:05 but apparently not at 18:15 (3 hours later) and it certainly did not vanish into thin air. My 2nd email went unanswered and to this day I have heard nothing more. The whole incident has left us with a feeling of great disappointment.
호텔 에스트레야 팰리스
3.3/510생생 리뷰
호텔에 도착했을 때 수하물을 도와 줄 직원이 없었고 우리는 방이 어디에 있는지 찾기 위해 고군분투했습니다. 수영장은 매우 깨끗하지 않았고 선베드에는 매트리스가 없어서 매우 불편했습니다. 수영장 수건도 사용할 수 없었습니다. 음식은 맛있지 만 뜨겁지 않았고 음식은 직원들에 의해 도금되었습니다. 또한 광고된 대로 에어컨이나 Wi-Fi가 없었습니다. Wi-Fi는 메인 리셉션 구역에서만 제공되며 방은 편안하기에는 너무 더웠습니다. Estreya Palace에서의 숙박에서 가장 실망스러운 부분은 휴가 마지막 날 아침 식사를 하러 갔을 때 누군가가 내 방에 들어가 보석을 포함한 여러 항목을 훔쳤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무엇을 남겨두는지 조심하고 귀중품이 잠겨 있거나 금고에 보관되도록하십시오.
골든 튤립 바르나
4.2/526생생 리뷰
바르나 시티센터
Im Zuge meiner Bulgarien Rundreise durfte ich hier absteigen. Nachdem Hotel am Sonnenstrand eine Wohltat. Das Hotel liegt sehr Zentral. Die Mutter-Gottes-Kathedrale, der Bahnhof und das Zentrum der Stand sind in weniger als 10 Fußminuten zu erreichen. Das Zimmer ist groß und modern eingerichtet. Das Personal ist freundlich, nett und sehr schnell wenn man Hilfe benötigt. Das Frühstück war ein Genuss. Absolut empfehlenswert.
호텔 컬러
3.5/53생생 리뷰
호텔은 매우 저렴하고 샤워 시설은 아름답게 강하고 빠르게 따뜻하며 불가리아의 모든 곳이 아닙니다. 또한 방의 미니바에는 늦게 도착하면 다양한 스낵이 있으며 더 이상 열려있는 것은 없습니다. 불행히도 좋은 리뷰는 이것으로 끝납니다. 방과 호텔 전체가 매우 낡았습니다. 최악은 방에서 먼 연기 후 강한 냄새였습니다. 나도 흡연자이지만 침실에서 냄새가 전혀 나지 않습니다. 바닥도 클럽처럼 매우 끈적끈적했습니다. 그 지역은 다소 남아 있고 21시 30분경에 도착했고 가게나 레스토랑이 어디에도 없습니다. 나는 2 박을 예약했지만 1 박 후에는 도심 근처의 조금 더 비싼 호텔에 있습니다. 연기를 방해하지 않고 하룻밤은 괜찮지 만 20 CHF를 지불하는 것이 좋습니다. - 더 친절하고 쾌적한 숙박 시설을 제공합니다.
프리모르스키 호텔
4.2/510생생 리뷰
우리는 9월에 Primorski Hotel을 방문했고 우리는 그것을 절대적으로 좋아했습니다! 해변과 매우 가까운 아름다운 지역에 위치하고 있으며 양쪽이 나무로 둘러싸여 있고 바다 해안을 마주하고 있습니다. 아, 그리고 그것은 안뜰에 놀라운 정원이 있습니다 - 건물의 건축물과 함께 매우 Instagramable 👌 (그것이 당신이 찾고있는 것이라면 😄). 두 카페 중 한 곳에서 시계 옆에 앉아 음료, 식사 또는 아이스크림을 마시며 전망을 즐길 수 있습니다. 현지인들도 방문합니다. 우리는 정원을 바라보는 스탠다드 룸에 머물렀고 꽤 큰 발코니가 있어서 저녁에 거기에 앉아서 와인을 마실 수 있었습니다. 방의 디자인은 미니멀하고 매우 세련되고 통풍이 잘됩니다. 객실은 매우 넓지만 아늑하게 느껴집니다. 숙박에 대한 큰 보너스는 Aqua House의 무료 입장이었습니다. 모든 투숙객은 그곳의 미네랄 워터 수영장과 사우나 중 하나에 접근할 수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우리는 직원과 그들의 정치에 놀랐습니다. 그들은 모든 질문, 요청 및 기대에 대답했습니다! 우리는 돌아가고 싶습니다! 😊

FAQ (자주하는질문)

바르나 여행 기본 정보

요금 (높은 순)1,011,465원
요금 (낮은 순)42,502원
리뷰 수1,555개
호텔 수1,406개
평균 요금(주중)196,135원
평균 요금(주말)202,913원